' Untitled Document

Home > PR > 새소식

블랙스쿼드, e스포츠 대회 'BSN 시즌3' 성황리 종료

2016.03.21 3595  
<원문 기사> http://www.zdnet.co.kr/news/news_view.asp?artice_id=20160314134249&type=det&re



네오위즈게임즈(대표 이기원)는 게임포털 피망이 서비스하고 엔에스스튜디오(대표 윤상규)에서 개발한 FPS (1인칭 슈팅)게임 ‘블랙스쿼드’의 최대 e스포츠 대회 ‘BSN 리그 시즌3’를 성황리에 종료했다고 14일 밝혔다.


이번 대회는 매주 300여명의 관람객이 움집하며 이용자들의 뜨거운 관심을 받았다. 특히 지난 13일 용산 e스포츠 종합 경기장에서 오후 2시부터 펼쳐진 결승전에는 400여명의 관람객이 현장을 찾아 ‘BSN 리그’의 인기를 실감케 했다.


이번 대회의 결승전은 세 시즌 연속 우승에 도전하는 루나틱 하이(Lunatic-hai)와 복명이자 신예팀으로 이들의 독주를 막기 위해 나선 젠틀맨즈(GENTLEMANS)의 대결로 이용자들의 뜨거운 관심을 받아왔다. 결과적으로는 루나틱 하이가 손쉽게 3세트를 잡아내며 우승을 차지했다.


우승한 루나틱 하이에게는 우승 상금 1천 만원이, 아쉽게 준우승한 젠틀맨즈는 5백 만원이 각각 제공됐다. 결승전 MVP에는 1세트 1라운드에서 신들린 샷으로 4명을 내리 잡아내는 등 총 31킬을 올린 이태준 선수에게 돌아갔다.


이날 결승전 시상에는 이용자들이 가장 궁금해했던 GM(게임 운영자) 앵거가 참여해 많은 관람객들에게 즐거움을 선사했다. 준우승과 MVP 시상은 엔에스스튜디오 이문일 디렉터가 맡았다.


블랙스쿼드의 BSN 리그 시즌4는 오는 7월 중 시작할 예정이다. 시즌4에서는 루나틱 하이의 돌풍을 잠재울 강자가 나올지 벌써부터 이용자들의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이도원 기자 (leespot@zdnet.co.kr)

LISTA
12